‘브라질 축구스타’ 네이마르, 평가전 앞두고 9년만에 방한 

[FT스포츠] ‘브라질 축구스타’인 네이마르(30·파리 생제르맹)가 9년만에 한국을 찾았다.26일 브라질 축구대표팀 공격수 네이마르는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내달 2일 한국과 친선경기를 앞두고 치치 감독 등 선수 단 일부와 조기 입국했다. 네이마르의 방한은 지난 2013년 평가전 이후 두 번째로 한국을 찾았다. 평소 패션에 관심이 많은 그는 편안 후드 차림에 블랙 모자를 착용하고 팬들에게 인사를 건네며 여유로운 모습으로 시선을 집중시켰다.현역 브라질 최고의 축구 스타인 네이마르는 A매치 117경기에서 71골을 기록했다. FC바르셀로나(
기사 더보기


먹튀검증사이트 ◀ 클릭!


인기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