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EPL 21호골’ 터트리고 교체 사인받고 손무룩? ··· 콘테 “휴식이 필요했다” 번리전 대비

토트넘 홋스퍼 손흥민(30·토트넘)이 프리미어리그(EPL) 21호골 터트리고 조기 교체되 아쉬워했다.13일(한국시간) 손흥민은 영국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1-22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22라운드 홈경기에서 후반 2분 팀의 세 번째 골이자 EPL 21호골을 앞세워 아스널을 3-0으로 이겼다.손흥민은 리그 21호골을 넣고 모하메드 살라(리버풀·21골)를 1골차로 바짝 추격했다. 풀타임을 소화하며 추가골 기회를 엿보며 득점왕 경쟁을 벌였다.하지만 손흥민은 팀이 3골 차로 앞서던 후반 27분 스티븐 베르흐바인
기사 더보기


먹튀검증사이트 ◀ 클릭!


인기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