쇼트트랙 김아랑 ‘부상 회복하고 올게요!’ 다음 시즌 국대 선발전 불참 결정

[FT스포츠] 지난 2022 베이징 동계 올림픽 쇼트트랙 여자 국가대표팀 맏언니로 든든한 역할을 해 주었던 김아랑 선수가 부상 치료와 재활에 전념하기 위해 다음 시즌 국가대표 선발전에 불참을 결정했다. 김아랑(27·고양시청)의 에이전시는 29일 “김아랑이 고질적인 무릎 부상 회복과 재활을 위해 5월초 열리는 2022~2023시즌 쇼트트랙 국가대표 선발전에 불참하기로 했다”고 밝히며 잠시 국가대표 태극마크를 내려놓고 2023-2024 시즌과 다음 동계올림픽이 열리는 2026 밀라노 올림픽에서 태극마크를 달기 위해 재활과 치료에 전념할
기사 더보기


먹튀검증사이트 ◀ 클릭!


인기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