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더골’ 손흥민, 실력·인성 전부 ‘월클’ ··· 꼬마팬 향한 감동 하트세레머니 선보여

[FT스포츠]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토트넘 홋스퍼에서 활약 중인 손흥민(30)이 전매특허인 ‘찰칵 세레머니’ 대신 하트세레머니를 선보였다.1일(한국시간) 손흥민은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레스터시티와 2021-22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35라운드 레스터시티와의 홈 경기에서 2골 1도움으로 활약하며 3-1 팀의 승리를 견인했다.손흥민이 올 시즌 정규리그에서 터뜨린 18·19호 골이다. 이는 차범근 전 감독이 현역 시절 1985-86시즌 레버쿠젠(독일)에서 기록한 한국인 유럽리그 한 시즌 최다골
기사 더보기


먹튀검증사이트 ◀ 클릭!


인기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