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챔피언십 라이트급 챔피언 옥래윤, ‘크리스천 리’와 1차 타이틀 방어전 재대결

[FT스포츠] 옥래윤(31)이 ‘원챔피언십(ONE Championship)’ 종합격투기 라이트급 챔피언으로 치르는 타이틀 1차 방어전이 확정됐다. 직전 챔피언이었던 한국계 파이터 크리스천 리(24·미국/캐나다)와 재대결이다.8월 26일 싱가포르에서 열리는 원챔피언십 160번째 넘버링 대회의 메인이벤트는 라이트급 챔피언 옥래윤과 도전자 크리스천 리(한국어명 이승룡)의 타이틀전이다.옥래윤은 작년 9월 타이틀전에서 만장일치 판정승을 거둬 챔피언 크리스천 리를 정상에서 끌어내렸다. 크리스천 리는 라이트급 역사상 첫 타이틀 3차 방어 성공에
기사 더보기


먹튀검증사이트 ◀ 클릭!


인기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