키움 이정후, 생애 두번째 월간 MVP 등극

[FT스포츠] ‘바람의 손자’ 이정후(24·키움 히어로즈)가 생애 두 번째로 월간 최우수선수(MVP)에 선정됐다.이정후는 11일 한국야구위원회(KBO)가 발표한 6월 월간 MVP 기자단 투표에서 31표 중 23표(74.2%), 팬 투표 36만4천694표 중 19만5천776표(53.7%)를 받아 총점 63.94점으로 kt wiz 박병호(17.12점)를 가볍게 제치며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이정후는 6월, 최다 안타(38안타)와 최다 타점(27타점) 모두 선두에 올랐다. 또한 이 기간 4할에 육박하는 타율 0.392(2위/1위 SSG 최
기사 더보기


먹튀검증사이트 ◀ 클릭!


인기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