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FC 페더급 챔피언’ 볼카노프스키, 라이트급 도전 의사 언급 “더블 챔피언 되고 싶다”

[FT스포츠] 페더급 챔피언 알렉산더 볼카노프스키(33·호주)가 이번에는 라이트급 챔피언까지 두 체급 제패를 원한다.3일(한국시간) 볼카노프스키는 미국 네바다주 라스베이거스 티모바일 아레나에서 열린 UFC 276에서 랭킹 1위인 맥스 할로웨이 상대로 승리해 5차 방어에 성공했다.이날 경기를 마친 볼카노프스키는 “이 체급에만 머물면 자주 경기를 뛰지 못할 것 같다. 라이트급으로 올라가서 더블 챔피언이 되고 싶다. 그럼 두 체급에서 바쁘게 지낼 수 있다”고 전했다.볼카노프스키는 이날 경기를 앞두고 라이트급 도전 의사를 언급한 바 있다.
기사 더보기


먹튀검증사이트 ◀ 클릭!


인기 기사 글